[비트교육센터 IT 정보 통!]마이크로소프트의 도전, C언어의 취약점을 보안할 새 프로그래밍 언어 개발한다! ..

안녕하세요. 예비 개발자의 친절한 멘토비트 교육센터입니다.세상에는 정말 다양한 프로그래밍 언어가 있어요.각각의 고유한 특성과 목적이 있으며 사용자층을 확보하기 위해 여러모로 노력하고 있습니다.오늘은 여러분의 프로그래밍 멘토비트 교육센터가 새로운 프로그래밍 언어 개발에 나선 마이크로소프트 뉴스 하나를 준비했습니다.​

>

현재 주류 프로그래밍 언어를 하나 들면 티 오벨 인덱스로 2019년 올해의 언어로 선정된 C언어를 들 수 있습니다.현대 프로그래밍 언어의 시초라고 불리는 C 언어는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되고 있습니다.그런데 메모리 관련 약점이라는 고유한 한계점도 함께 존재하는 것은 사실입니다.그런데 현재를 대표하는 IT기업인 마이크로소프트에서 C언어를 대체할 새로운 프로그래밍 언어를 개발하고 있다는 사실이 알려져 화제입니다.비슷한 목적으로 개발된 모질라 리서치의 언어 라스트를 모티브로 개발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 이 언어는 베로나라는 프로젝트명으로 불리고 있으며 앞으로 오픈소스로 공개될 예정이라고 합니다.과연 마이크로소프트의 새로운 언어가 메모리 관련 결함 해결이라는 본래의 목적에 충실한지, 그리고 그 언어가 얼마나 개발자들에게 선택될지 기대가 되네요.​

>

각 프로그래밍 언어는 고유의 쓰임새와 특성이 있으며 개발자의 선택에 따라 그 운명이 결정되기도 합니다.과연 마이크로소프트가 만드는 신언어는 C언어 고유의 한계를 노크 고유의 생태계를 구축할 수 있을까요?​

대한민국 상위 1%개발자 양성 기관 비트 교육 센터는 강남 역 5번 출구에 있습니다.사물인터넷 시대를 선도하는 비트교육센터 IoT기반 임베디드 시스템 고급인력 양성과정 자세히 보기(국비지원 무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