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미국여행 갈 사람? 뉴욕·라스베이거스·시애틀·LA 축제·이벤트 소식 총정리 확인해볼까요­

2020년 새해, 미국 주요 도시에서 열리는 축제 공연, 이벤트 정보를 수집했다.

>

​ 뉴욕의 미식, 문화 공연, 관광 명소를 합리적 가격에 경험할 수 있는 ‘2020 NYC겨울 아우팅 위크’이 온 1월 21일부터 2월 9일까지 약 3주 동안 진행된다. 이 기간 뉴욕레스토랑위크, 뉴욕브로드웨이위크, 뉴욕머스트시(Must-See)위크가 동시에 열린다.​ 레스토랑 위크는 합리적인 가격에 뉴욕의 미식의 문화를 체험할 행사에서 약 400개 레스토랑이 참가한다. 점심은 두 코스 메뉴를 26USD에서, 밤에는 세 코스 메뉴를 42USD에서 즐길 수 있다. 음료, 세금, 팁은 별도다. 웹사이트(www.nycgo.com/restaurant-week)))에서 레스토랑별 이벤트 메뉴를 미리 확인할 수 있다.​ 브로드웨이 위크 기간에는 브로드웨이 극장가에서 공연 중 뮤지컬 티켓 1장을 구매하면 1장을 추가로 제공하는 1+1의 장점이 있다. 알라딘, 라이온 킹, 오페라의 유령, 겨울왕국 등 유명 공연을 포함한 수십 개의 공연을 저렴한 가격에 감상할 수 있다. 공연 일정과 예약 정보는 예약 시작일인 1월 8일 웹 사이트(www.nycgo.com/broadway-week)에서 공개된다.​ 마스토ーー 씨 연휴 동안에는 뉴욕 대표의 명소와 각종 놀이 기구 입장권 1장 구입 때 1장을 무료로 제공한다. 엠파이어스테이트 빌딩, 록펠러 센터 아이스링크, MoMa, 더라이드 등이 포함된다. 혜택이 적용되는 어트랙션 정보 확인과 사전 예약은 웹사이트(www.nycgo.com/must-see-week)))에서 할 수 있다.​​

>

>

​ 2020년 상반기 라스 베이거스에서 세계적인 팝 아티스트들의 공연이 잇달아 열릴 예정이다. 먼저 2월, 시저스 팰리스 호텔 콜리세움 공연장(The Colosseum)에서 머라이어 캐리의 공연이 펼쳐진다. ‘나비의 귀환(Butterfly Returns)’이라는 주제의 이번 공연에서는 머라이어 캐리가 직접 작곡한 현대 R&B와 힙합 수록곡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 2월과 5월 그웬 스테파니가 플레닛 헐리우드의 정자 포스 시어터(Zappos Theater)에서 ‘저스트 어 걸(Just a Girl)’이라는 주제로 정기 공연을 한다.​

>

>

​ 3월과 4월에는 세계적인 싱어송 라이터, 브루노 마스가 총 5차례 추가 정기 공연을 추진한다. 라스베이거스 파크 MGM의 파크 시어터(Park Theater)에서 열릴 예정이다. 팝의 디바, 다이애나 로스도 4월 라스 베이거스 트윈 공연장(Wynn Las Vegas)에서 6회의 정기 공연을 실시한다. 1970년에 데뷔한 다이애나 로스는 76세의 나이에도 변함 없는 가창력으로 멋진 무대를 서울 보일 예정이다.​ ​, 레이디 가가는 4월부터 5월 라스 베이거스 파크 극장(Park Theater)에서 두개의 컨셉에서 공연할 예정이다. 화려한 퍼포먼스를 중심으로 진행되는 ‘레이디 가가 에니그마’와 편안한 분위기의 보컬 위주 공연 ‘레이디 가가 재즈&피아노’에서 선택해 관람할 수 있다.

>

​ 로스 앤젤레스를 대표하는 식당의 메뉴를 할인 가격으로 즐기는 미식 축제’2020스노 다인 로스 앤젤레스(Winter dineL.A.)’이 1월 17일부터 31일까지 열린다. 이번 행사에는 400여의 레스토랑이 참가할 예정인 마르코 폴로(Marco Polo), 플랜트 푸드+와인(Plant Food+Wine)’오프 스테 어스·앳·에이스 호텔(Upstairs at Ace Hotel)DTLA등이 신규 진입했다.​ ​ 행사 기간의 점심 메뉴는 15,20,25,30USD, 저녁 메뉴는 29,39,49,59USD에 즐길 수 있다. 또, 최고급 레스토랑에서 99USD에서 시작되는 특별한 저녁 테이스팅 메뉴를 맛 볼 수 있는 기회도 준다. 프로비던스(Providence), 칼리(Kali), 모드(Maude)등 대표적인 파인 다이닝 레스토랑 25곳에서 5코스 저녁 메뉴를 합리적 가격에 경험할 수도 있다. 더 자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dineLA.com) 참조.

>

​ ​ 2020년 2월 한달 동안 시애틀에 있는 박물관·미술관 40여곳의 입장료를 최대 50%할인하는 ‘시애틀 박물관의 달’이 열린다. 이 행사는 시애틀 나 50여의 호텔이 참여했고, 해당 호텔에 ‘시애틀 박물관의 월 패키지’를 이용하고 숙박하는 경우에만 혜택을 받는다. 할인이 적용되는 패스 박물관 목록, 지도를 1개 겍실당 최대 4명에게 제공한다.​

>

​의 할인을 제공하는 박물관에는 시애틀 출신의 유리 공예가 데이 루치훌리의 작품이 전시된 ‘지 부르르 가든& 잔 ‘워싱턴 주에서 가장 오래된 박물관이자 이 10월 개장을 마친 자연 생태 박물관’버크 박물관’등이 포함된다. 더 자세한 정보는 웹페이지(seattlemuseummonth.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